‘자낳괴’라는 말 들어보신 적 있으신가요? ‘자본주의가 낳은 괴물’의 줄임말로, 합당한 돈만 받으면 뭐든 하는 사람을 가리키는 말인데요. 수억 원대 출연료를 받는 할리우드 배우들도 예외는 아닙니다. 아무리 싫은 상대가 있어도 출연료를 받은 이상 함께 작업해야 하는 순간이 있기 마련인데요. 오늘은 촬영 중 엄청난 앙숙이었던 배우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2001년 개봉한 영화 <조폭 마누라>에게는 재밌는 별명이 있습니다. 바로 ‘한국 영화 최고의 미스터리’인데요. 다름 아닌 작품성에 비해 엄청난 흥행을 거뒀기 때문입니다. 개봉 당시부터 지금까지 ‘이 영화가 왜 흥행했는지 알 수 없다’라는 반응이 꾸준히 나왔던 작품이죠. 벌써 20년이 지난 <조폭 마누라> 출연진들은 어떻게 됐을까요?
작년,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성공적으로 마친 손예진을 비롯해 전지현, 송혜교 등 영화와 드라마에서 톱스타들의 꾸준한 활약이 돋보입니다. 이들은 어린 나이에 데뷔해 톱스타 자리에 오른 이후에도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데요. 갈수록 성숙해지는 연기력과 독보적인 아우라로 여전히 큰 사랑을 받고 있죠. 오늘은 어린 나이부터 인생 연기를 선보이고 톱스타에 등극한 여자 배우들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요즘 TV 조선 최고의 효자 드라마 <결혼작사 이혼작곡>의 행보가 심상치 않습니다. 시즌 2가 방영되고 있는 현재까지도 매주 자체 시청률 기록을 갈아치우며 고공행진을 이어가고 있는데요. ‘마라맛 드라마’의 대명사인 <펜트하우스> 시리즈와 더불어 ‘욕하면서 보는 드라마’의 계보를 이어가는 작품입니다. 오늘은 <결혼작사 이혼작곡> 출연진들의 실제 나이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넷플릭스가 한국에 널리 보급되면서 미국, 영국, 중국, 일본뿐만 아니라, 우리에게는 다소 생소한 스페인, 프랑스, 북유럽, 동남아시아, 남미 등 다양한 나라의 작품들을 접할 기회가 많아졌습니다. 그중에서도 태국 작품에 대한 기대가 유독 뜨거운데요. 이미 유명하던 공포 장르 외에도 청춘물, 로맨스까지 섭렵해 우리나라에도 탄탄한 매니아층이 있을 정도입니다. 오늘은 떠오르는 태국 신인 배우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