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각 같은 미남’이라는 말은 조인성을 위해 존재하는 것 같습니다. 심지어 무명의 감독이 조인성을 캐스팅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독립영화 <조인성을 좋아하세요>가 있을 정도니 그 잘생김은 두말하면 입 아플 정도입니다. 불혹의 나이에도 변함없는 리즈를 자랑하는 조인성이 만든 명장면에는 어떤 게 있을까요?
반전 영화하면 뭐가 가장 먼저 생각나시나요? 영화 <식스 센스>나 <셔터 아일랜드> 같은 영화들도 있지만, 9편의 시리즈 모두 뛰어난 반전으로 월드 와이드 흥행을 만든 영화가 있는데요. 바로 2006년부터 시작된 <쏘우> 시리즈입니다. 탄탄한 매니아 층은 물론이고, 고어 장르로써는 예외적으로 일반인들에게도 유명한 작품이죠. 오늘은 <쏘우>에 출연했던 배우들의 근황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대한민국 대표 미인 배우를 꼽을 때 빠지지 않고 등장하는 3명이 있죠. 바로 전지현, 김태희, 송혜교입니다. 그중 송혜교는 특히 서울 은광여자고등학교 3대 미인 중 한 명으로 데뷔 전부터 동네의 유명인사였는데요. 그런 송혜교의 아역을 맡은 배우들 또한 출중한 미모를 자랑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오늘은 송혜교의 아역을 맡았던 배우들의 현재 모습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섹시한 남자 1위에 오른 배우이자 어린 시절부터 아역으로 활약해 탄탄한 연기력의 소유자였던 한 남자는 하루아침에 할리우드에서 먼저 피하는 배우가 되었습니다. 바로 지금은 우리나라에서도 수많은 팬들을 보유한 라이언 레이놀즈의 이야기인데요. 한때 히어로 영화계의 ‘마이너스의 손’이라 불린 그는 어떻게 모두가 찾는 스타가 되었을까요?
퍼스널 컬러에는 쿨톤과 웜톤만 있는 게 아닙니다. 오로지 한 사람만을 위한 ‘술톤’도 있는데요. 바로 배우 황정민의 이야기입니다. 우리에게는 ‘술톤 배우’, ‘건달, 형사 전문 배우’가 더 익숙하지만, 사실 황정민이 멜로에 정통한 배우라는 사실을 아시나요? 오늘은 우리가 미쳐몰랐던 황정민의 멜로 연기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오늘은 어벤져스 배우들의 깜짝 놀랄 만한 무명 시절 모습을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보통 배우들의 전성기는 언제일까요? 외모의 전성기는 당연히 10대, 20대이겠지만, 연기력으로 따지면 어느 정도 경력이 쌓이고 성숙해지는 30대, 40대가 연기력의 정점일 것입니다. 하지만 여기, 이미 20대 초반에 커리어의 정점을 올린 배우가 있는데요. 바로 뮤지컬, 드라마, 영화 모두 사로잡은 ‘믿보배’ 조승우입니다. 오늘은 천의 얼굴 조승우가 만든 명장면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자낳괴’라는 말 들어보신 적 있으신가요? ‘자본주의가 낳은 괴물’의 줄임말로, 합당한 돈만 받으면 뭐든 하는 사람을 가리키는 말인데요. 수억 원대 출연료를 받는 할리우드 배우들도 예외는 아닙니다. 아무리 싫은 상대가 있어도 출연료를 받은 이상 함께 작업해야 하는 순간이 있기 마련인데요. 오늘은 촬영 중 엄청난 앙숙이었던 배우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넷플릭스가 한국에 널리 보급되면서 미국, 영국, 중국, 일본뿐만 아니라, 우리에게는 다소 생소한 스페인, 프랑스, 북유럽, 동남아시아, 남미 등 다양한 나라의 작품들을 접할 기회가 많아졌습니다. 그중에서도 태국 작품에 대한 기대가 유독 뜨거운데요. 이미 유명하던 공포 장르 외에도 청춘물, 로맨스까지 섭렵해 우리나라에도 탄탄한 매니아층이 있을 정도입니다. 오늘은 떠오르는 태국 신인 배우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그때 그 시절, 전 세계 남성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던 중화권 여배우들을 기억하시나요? 아시아를 넘어서 세계적인 사랑을 받았던 그녀들은 어느덧 40대의 나이에 접어들었는데요. 그 시절 당대 최고 여배우들의 현재 모습을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데뷔 초부터 꾸준히 얘기했던 바로 그 ‘10번째’ 작품인데요. 타란티노는 이 작품을 끝으로 은퇴를 할 거라 공언했습니다. 그간 수많은 영화가 그의 10번째 영화로 점쳐졌었는데요. <스타 트렉>의 후속작부터 <장고 : 분노의 추적자> 같은 서부극 등 다양한 작품이 도마에 올랐지만 결국 최후에 낙점된 것은 <킬 빌 3>이었습니다. 그런데 타란티노가 이 <킬 빌 3>에 캐스팅한 배우가 화제가 되고 있는데요. 과연 어떤 배우가 타란티노의 마지막 작품을 장식하게 될까요?
크리스마스 때마다 어김없이 돌아오는 영화 <나 홀로 집에> 시리즈는 개봉 30년이 지난 지금도 끊임없는 인기를 얻고 있는 영화입니다. 맥컬리 컬킨이 주연을 맡은 1편과 2편은 크게 흥행한 반면, 안타깝게도 3편은 당시 <타이타닉>과 비슷한 시기 개봉해 큰 흥행 수익을 거두지는 못했습니다. 그 때문에 <나 홀로 집에 3>에 출연한 배우들 중 지금은 못 알아보는 사람도 있는데요. 오늘은 <나 홀로 집에 3>에 출연했던 아역 배우는 지금 어떻게 됐을까요?
크리스마스가 되면 늘 떠오르는 영화가 몇 가지 있습니다. <러브 액츄얼리>, <나 홀로 집에>, <해리 포터> 시리즈도 빼놓을 수 없지만, <이프 온리>를 떠올리는 분들도 있을 겁니다. 유독 우리나라에서 흥행한 영화인 <이프 온리>의 주역, 제니퍼 러브 휴잇의 근황이 최근 공개되었는데요. 과연 제니퍼 러브 휴잇은 <이프 온리> 후 17년이 지난 지금 어떻게 지내고 있을까요?
아무리 유명한 감독의 작품이라도 PPL은 영화에 빠질 수 없는데요. 때로는 부자연스러운 PPL 연출로 관객들의 눈살을 찌푸리게 하지만 의외로 너무 자연스럽게 나와 뜻밖의 경제적 효과를 내는 경우도 있습니다. 오늘은 영화 속 ‘신의 한 수’가 되었던 PPL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2013년 미국인이 싫어하는 배우 9위에 오른 앤 해서웨이의 필모그래피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양석형, 김대명 배우의 필모그래피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사진으로 알아보는 안젤리나 졸리의 필모그래피. 안젤리나 졸리 캐릭터 TOP 10.
주변 사람들 간을 조마조마하게 하는 독종 할리우드 액션배우들에 대해 알아보자.
최근 배우 이지아는 대히트 작품 <펜트하우스> 출연 이후 다양한 예능 프로그램에 얼굴을 비추며 많은 이들과 소통하고 있는데, 데뷔 14년 차 배우 이지아가 걸어온 배우의 길에 대해 알아보자.
서부 영화 <마스크 오브 조로>의 주역, 배우 캐서린 제타 존스에 대해 알아보자.
[the_ad id="21726"] [the_ad id="2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