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 화려한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배우로 자리 잡은 배우 윌 스미스입니다. 윌 스미스는 다양한 장르의 영화들을 통해 고정적인 흑인 이미지를 탈피하고 다채로운 연기력을 증명하며 다방면에서 엄청난 활약 중이기도 한데요. 그가 출연한 영화라고 하면 대박 치던 그가 흔히 말하는 ‘대박 영화’ 캐스팅을 거절한 적이...
미모의 연예인들의 2세 소식은 언제나 팬들을 들뜨게 하는 기쁜 소식입니다. 부모를 똑 닮은 외모로 팬들을 ‘랜선 이모, 랜선 삼촌’으로 만들기 제격이기 때문인데요. 때로는 양쪽 부모의 장점만을 빼와 더 우월한 외모를 자랑하기도 하는데요. 오늘은 물보다 진하다는 할리우드 연예인들의 2세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영화 매니아들에게 눈에 띄는 신예 배우의 등장만큼 반가운 일이 또 있을까요? 하지만 개봉 전까지는 마음을 졸이며 신인 배우가 영화에 잘 녹아들기만을 기도하죠. 신인 배우들을 캐스팅하는 것은 감독들에게도 위험 부담이 큰 선택입니다. 오늘은 ‘그’ 신인 배우들의 캐스팅 비하인드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충무로의...
마치 고전 스타 같은 우아함과 그녀가 가진 오묘한 분위기에 세련된 분위기까지 다양한 매력을 자랑하는 배우 앰버 허드입니다. B급 영화나 코미디, 스릴러 등을 다작하는 배우였던 그녀가 주연급 배우로 주목 받게 될 수 있었던 작품은 어떤 것들이 있었을까요? 치명적인 매력으로 최고의 할리우드 대세...
‘잘 나가는 작품엔 이 배우 있다’라는 말이 생길 만큼 떠오르는 배우가 있습니다. 연출부 출신의 연기자이자 오랜 시간 무명을 거쳐 떠오르는 신 스틸러로 활약하고 있는데요. 그의 필모그래피를 보면 수많은 작품에 단역으로 출연한 것을 확인할 수 있지만, 다른 주연 배우들만큼 엄청난 인기를 자랑합니다. 과거엔 부업으로...
요즘은 확연히 줄었지만, 1990년대부터 2000년대 초까지만 해도 공중파 3사에서는 경쟁이라도 하듯 시트콤 드라마를 제작하곤 했습니다. <웬만해선 그들을 막을 수 없다>, <순풍 산부인과>, <논스톱>, <거침없이 하이킥> 등 지금 봐도 명작인 드라마들이 쏟아지곤 했죠. 특히 시트콤은 신인 연예인들의 등용문으로 여겨져, 연예계에서의...
정장을 입고 액션을 펼치는 남주인공 그리고 그 옆에 섹시하고 관능미 넘치는 여주인공. 1962년부터 지금까지 무려 56년간 꾸준히 시리즈가 개봉된 영화죠. 바로 007 시리즈입니다. 세대를 넘나들며 꽤 오랫동안 이어가고 있는 007 시리즈는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최근까지 흥행하고 있는 영화인데요. 남주인공 제임스 본드보다도 매 작품마다 등장하는 본드걸은 항상...
오늘은 컴퓨터 기술이나 대역 배우 없이 실제로 여배우들이 촬영한 장면들에 대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여자보다 더 유혹적이고 아름다운 외모로 단숨에 관객들의 입소문을 타고 사극 신드롬을 일으킨 영화죠. 수많은 한국 천만 영화들 중에서도 이 영화가 기록한 천만 기록은 조금 더 특별한 의미가 있다고 평가되기도 합니다. 작품성뿐만 아니라 흥행과 화제성에서도 독보적인 천만 영화 <왕의 남자> 속 배우들의 근황에 대해...
매주 안방극장을 뜨겁게 달구던 드라마 <모범택시>가 이제 끝을 향해 달리고 있습니다. 대부분의 흑막과 반전이 드러나 주인공 김도기와 강하나가 어떻게 ‘마지막 사이다’를 터트릴지가 시청자들의 최대 관심사인데요. 그런 반전 중에서도 가장 충격적이었던 것은 낙원신용정보 회장 백성미의 정체였을 겁니다. 그와 동시에 백성미의...
지난주, 시사 예능 <알아두면 쓸데없는 신비한 잡학사전>의 후속작인 <알아두면 쓸데없는 범죄 잡학사전>, 일명 <알쓸범잡>이 첫 방영되었습니다. 과학자, 영화감독, 판사, 범죄심리학자가 모여 다양한 범죄 사건과 범죄자들에 대해 얘기해보는 프로그램이죠. 그중 범죄심리학자인 박지선 교수가 한 말이 최근 화제가 되었는데요. 바로 영화...
작품을 찍을 때마다 대한민국 톱배우들과 호흡을 맞추는 남배우가 있습니다. 전지현, 배두나, 손예진, 송혜교, 신민아, 하지원, 박보영 등의 배우들과 함께 작업한 적이 있으며, 그중 몇몇 배우와는 연인 관계로 출연하였죠. 자타 공인 상대 배우 운 좋은 배우 1위인 이 배우가 걸어온...
영화는 현실에 있을 법한, 혹은 꿈같은 일들을 스크린 속에 담아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전해주죠. 특히, 화려한 액션과 자극적인 연출들이 더욱더 관객들의 관심을 이끌어냅니다. 그러나 영화 촬영을 하다 발생하는 사건사고가 한 두건이 아닌데요. 이러한 사건사고들이 영화를 기다리는 관객들의 가슴을 졸이게 하는 일도 있습니다. 위험한 연출이나 미비한 안전예방으로...
못 본 사람도, 단 한 번 본 사람도 없다는 전 세계 역대 흥행 1위 영화죠. 바로 <아바타>입니다. 전 세계에서 27억 9천만 달러 (한화 약 3조 1600억원)의 수익을 거두며 흥행몰이에 성공하였는데요. 네 번째 개봉 연기를 한가운데, 드디어 2020년 12월 18일에 개봉 확정했다고 합니다. 10년 만에 돌아오는 '아바타' 주인공들을 한 번 살펴볼까요? 1. 샘 워싱턴 (제이크 설리 역) 극 중 제이크 설리와는 달리, 마초적인 헤어스타일과 수염으로 중성적인 샘 워싱턴을...
작년,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성공적으로 마친 손예진을 비롯해 전지현, 송혜교 등 영화와 드라마에서 톱스타들의 꾸준한 활약이 돋보입니다. 이들은 어린 나이에 데뷔해 톱스타 자리에 오른 이후에도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데요. 갈수록 성숙해지는 연기력과 독보적인 아우라로 여전히 큰 사랑을 받고 있죠. 오늘은 어린 나이부터 인생 연기를 선보이고 톱스타에 등극한 여자 배우들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불쌍해 보이는’ 인상 때문에 천만 영화에 캐스팅되어 칸 영화제에 초청된 배우가 있습니다. 바로 배우 최우식인데요. 오늘은 봉준호 감독이 ‘불쌍하게 생겨서’ 발탁했다는 배우 최우식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바야흐로 악역 전성시대입니다. 영웅도 영웅이지만, 빛나는 영웅이 존재하려면 그보다 어두운 악역이 잘 만들어져야 하죠. 이 때문에 영화계에서도 악역의 서사에 집중하기 시작했습니다. <다크 나이트> 시리즈의 최고 빌런이었던 ‘조커’의 단독 영화 <조커>를 만들기도 했고, 오는 19일에는 <101마리의 달마시안 개>의 빌런인 ‘크루엘라’의...
배우가 되고 싶어 대학교를 자퇴하고 단돈 70만 원으로 홀로 상경했던 배우가 있습니다. 무술팀, 대학로 연극, 단편영화, 수많은 작품의 조연 단계를 밟아 현재는 매주 화제가 되고 있는 배우로 성장했죠. ‘의사 전문 배우’, ‘병약 섹시’라는 별명을 가진 이 배우가 걸어온 길에...
감독과 작가들에게 시나리오는 보통 자식에 비유됩니다. 그만큼 감독들과 작가들에게 시나리오에 대한 자부심은 남다른데요. 하지만 때로는 오로지 캐스팅만을 위해서 시나리오를 과감하게 바꾸는 경우도 있습니다. 오늘은 배우들을 위해서 시나리오를 대폭 수정해 대박이 난 영화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내년에 개봉하는 마블 스튜디오의 신작에 주연 히어로로 캐스팅되어 큰 화제가 된 배우가 있습니다. 바로 배우 마동석인데요. 영화 <이터널스>에서 마동석은 최초의 한국계 히어로로 출연하게 되었습니다. 그가 맡은 배역은 '길가메시'로, 안젤리나 졸리와 함께 호흡을 맞춰 관객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죠. 그런데 배우 마동석의...
[the_ad id="21726"] [the_ad id="2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