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상은 현실을 뛰어넘을 수 없다’라는 말 ,들어보셨나요? 우리가 하는 모든 상상은 결국 현실에 기반을 두고 있고, 현실에서도 얼마든지 일어날 수 있다는 것을 꼬집는 말입니다. 영화도 마찬가지입니다. 믿기 힘든 우연의 일치처럼 연출되어 100% 허구처럼 보이는 장면도 알고 보니 실화라 관객들을...
영화 개봉을 앞두고 SNS에 댓글을 다느라 3일 밤을 새운 배우가 있습니다. 영화 개봉을 앞둔 배우들은 설레이는 마음에 며칠 밤을 꼬박 새우는 경우가 있다고 하는데, 이 배우는 특이하게도 SNS를 하다가 밤을 새웠다고 합니다. 2017년에 '장첸' 열풍을 불어 흥행한 이 작품을 걱정하던 배우는 누구일까요....
유명 프랜차이즈의 광고 모델은 당시 가장 ‘잘나가는’ 스타들이 발탁되곤 합니다. 그중 대표 햄버거 프랜차이즈 롯데리아는 최근 이근 대위를 모델로 내세우며 ‘롯데리아 버거 걸’ 역사에 변화를 주었는데요. 20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가는 롯데리아 버거소녀들은 현재 어떤 모습일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초대 버거소녀,...
원래 직업인 배우로 성공하였는데 사업에도 도전하여 제2의 성공을 맛본 배우들이 있습니다. 이들은 본업 활동만으로도 바쁜 나날을 보낼 것 같지만, 회사 운영에 적극적으로 참여하여 사업가로의 활동도 활발하게 이어가고 있습니다. 어떤 배우의 성공 스토리일지 자세히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연 매출 350억 주인공, 정준호 ...
한국 영화계의 기인이라 불리며 만드는 작품마다 심상치 않은 반응과 논란을 일으켜던 김기영 감독. 그의 영화는 관객들을 놀라게 하는 충격적인 장면을 한 번씩 등장시키는 것으로 유명한데, 특히 1972년 영화 <충녀>는 기괴한 설정과...
한국 영화에서 ‘조직’과 '깡패' 이야기는 자주 등장하는 레퍼토리 중 하나입니다. 특히나 최근 몇 년 간 <신세계>, <범죄와의 전쟁>, <범죄 도시> 등 범죄와 관련된 영화가 많이 개봉되기도 했습니다. 영화 속에 등장하는 수많은 깡패들, 그중에서도 실감 나는 연기로 관객들에게 “진짜 깡패...
추억의 미국 드라마 <가십걸>을 기억하시나요? 2007년 시작한 미국 드라마 <가십걸>은 한때 큰 인기를 끌며 많은 이들의 청소년기를 떠올리게 하였는데요. 국내 학창시절과는 다른 문화를 보여주는 미국 상류층 고등학생의 이야기를 풀어 만든 드라마입니다. 내년 새로운 시즌으로 돌아온다는 것이 알려져 엄청난 화제가 된 <가십걸> 속 주인공들은 지금 무엇을...
한 편의 영화를 만들기 위해서는 크게 3단계를 거쳐야 한다고 합니다. 기획, 촬영, 편집이죠. 이 중 가장 오린 시간이 걸리는 게 바로 기획 단계입니다. 특히 영화에 걸맞은 장소를 찾기 위해서 작게는 전국을, 넓게는 전 세계를 돌아다니는 것도 흔한 일인데요. 한정된 공간을 누가 다루냐에 따라 천차만별의 배경이 펼쳐지죠. 오늘은 같은 장소에서 찍었지만 다른 느낌을 풍기는 영화들을 비교해보겠습니다.
최근 개봉해 인기를 끌고 있는 영화 백두산의 제작비가 260억 원이라는 사실이 알려져 화제입니다. 손익분기점이 무려 730만 명이라고 하는데요. '캐리비안의 해적:낯선 조류'는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은 4,200억 원을 투자했습니다. 이렇게 대규모 자본을 요구하는 영화들과 달리 공포영화는 비교적 적은 제작비로 아마추어...
인도의 국민 배우이자 최고의 스타로 우리에게도 잘 알려진 살만 칸이 주연을 맡은 작품으로 그가 이 영화에서 '인도의 마동석'으로 분해 악당들을 제압하는 통쾌한 형사로 출연.
'할리우드 영화'를 사랑하는 관객들이 저마다 입 모아 말하는 할리우드 영화의 특징이 있습니다. 바로 블록버스터급 스케일의 속 시원한 액션신인데요. 청량감 넘치는 짜릿한 주인공들의 액션으로 보는 재미를 더하죠. 때리고 부수는 장면을 보는 맛이 있는 액션 영화, 마니아를 자처하는 관객들도 많을 정도인데요. 이처럼...
영화 <엑시트>가 모두의 예상을 깨고 900만 관객을 돌파했습니다. 재난 탈출 액션 코미디라는 장르로, 관객들에게 신선한 웃음을 선사했는데요. 이처럼 최근에는 가족 단위의 관객들이 가볍게 웃으면서 볼 수 있는 코미디 영화가 각광받고 있습니다. 최근 개봉작 중 유난히 코미디 장르 영화가 강세를...
2019년 JTBC 예능 '트래블러'에서 이제훈은 류준열과 함께 쿠바 여행을 즐기면서 <방자전>이 자신의 첫 상업영화였다고 밝힌 바 있다. 이전에도 여러 편의 독립영화와 단편 영화에 출연한 바 있었지만, 상업 영화는 이 작품이 처음이다.
히어로 영화는 아이들은 물론 어른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장르입니다. 영화뿐만 아니라 극중에 등장하는 배우들의 인기도 대단하죠. 때문에 한번 배역을 맡으면 극중 인물의 이미지가 오래가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뛰어난 연기력으로 감쪽같이 새로운 역할을 소화해내는 배우들이 있는데요. 그렇다면 오늘은 한번...
새해 인사를 건네던 게 엊그제 같은데 어느새 5월, 가정의 달입니다. 부모님들은 잔뜩 신이 난 아이들의 기대에 맞추기 위해 벌써부터 골머리를 앓습니다. 특히 코로나 때문에 나들이는커녕 영화관 가는 것도 수월하지 않아 부담은 두 배가 되었죠. 오늘은 그런 지친 어른들을 위해...
‘플렉스’라는 말은 요즘 세대들이 자주 쓰는 신조어죠. 부를 뽐낸다는 뜻으로 큰 소비를 할 때면 “플렉스 했다”라며 SNS에 자랑삼아 올리기도 합니다. 하지만  일상 속에서 특별한 플렉스를 하기란 쉽지 않죠. 영화 속 엄청난 부자들이 보여 주는 장면들로 플렉스 하고 싶은 우리의 마음을 채워봅시다. 다운 투 어쓰(2001) 첫...
영화를 보고 나면 독특한 등장인물들의 이름이 기억에 남을 때가 있습니다. 마카오 박, 남궁민수, 박충숙 등 비범한 창의력이 돋보이는 캐릭터들의 이름이 참 많죠. 관객들은 ‘이런 이름들은 도대체 어떻게 지은 걸까?’ 하고 생각하게 되는데요. 오늘은 영화 속 캐릭터들의 작명에 대한 궁금증을 풀어보는 시간을 가져볼까 합니다. 예니콜, 마카오박, 팹시 <도둑들> 작명 지난 2012년 개봉해 1200만 관객을 모은 영화 <도둑들>에는 ‘저게...
영화 <엑시트>가 개봉 25일만에 800만 관객을 돌파하면서 천만 영화가 될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엑시트>의 성공 비결로는 사회를 현실적으로 그려냈다는 점, 가볍게 볼 수 있는 재난 영화라는 점 등이 꼽히고 있는데요. 조정석과 윤아는 물론, 조정석의 가족들로 나오는 국민 배우 고두심,...
영화관에서 영화를 보다가, 누군가의 등장만으로 모두가 탄성을 내질렀던 경험, 다들 있으실 텐데요. 영화의 명장면이 곧 등장씬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임팩트 강한 등장을 보여준 캐릭터들이 종종 있죠. 오늘은 등장만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뺏어버린 레전드 등장씬들을 함께 알아볼까요? 1. <늑대의 유혹> 정태성(강동원) '레전드...
감독 봉준호에게 ‘천만 감독’이라는 타이틀을 안긴 영화, <괴물>이 개봉한지도 벌써 15년이 되었습니다. 15년 전 영화임에도 세련된 연출과 봉준호 감독만의 세계관이 잘 드러나는 걸작으로 평가받는 작품이죠. 오늘은 알고 보면 더 소름 돋는 영화 <괴물>의 비하인드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괴물>이 실화 바탕? ‘한강에...
[the_ad id="21726"] [the_ad id="2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