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강호의 캐스팅 소식으로 화제가 되었던 김지운 감독의 신작 <거미집>이 송강호에 이어 임수정과 오정세, 전여빈, 정수정의 흥미로운 주연 캐스팅을 확정.
'금혼령'은 네이버 웹소설과 웹툰에서 연재된 동명의 작품 '금혼령:조선혼인금지령'을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어명으로 인해 7년째 사랑도 혼인도 금지된 조선 시대를...
일하지 않고 놀기만 하는 삶을 사는 것은 모든 현대인들의 꿈일 것이다. 어쩌면 그러한 고민에 대한 정답이 될 수 있는 신작 드라마가 제작에 돌입했다고 한다.
맥 라이언은 로맨틱 코미디 영화의 향수를 불러일으킬 <왓 해픈스 레이터(What Happens Later)>에서 감독을 맡고 데이비드 듀코브니와 함께 주연으로 출연 예정으로 알려졌다.
포르투갈 출신의 여배우 '다니엘라 멜키오르'가 빈 디젤과 함께 '분노의 질주 10' 주요 출연진으로 합류하기 위해 논의 중
최근 싱가포르 출신 '허슈밍' 감독이 연출한 장편 영화가 한국 대중문화를 배경으로 제작되어 관심을 받고 있다. 영화의 제목은 <아줌마(Ajoomma)>로 허수밍 감독이 본인의 어머니를 모델로 했다고 전해지는 이 이야기는한국 드라마에 푹 빠진 싱가포르의...
최근 영화 <토르>의 네 번째 단독 시리즈 <토르: 러브 앤 썬더 (Thor: Love and Thunder)>의 첫 번째 티저 예고편이 공개되었을 때 전 세계 마블 팬들은 '가디언즈 오브 더 갤럭시', '발키리', '코르그' 등의 등장에 열광했다. 특히, 이목을 집중 시킨 부분은 제인 포스터의 '마이티 토르' 공개 부분이었다.
가십걸의 세레나 반 더 우드슨 역을 훌륭히 소화하며 당시 틴 초이스 어워드에서 TV 부문 여우주연상까지 수상했고 2011년 타임지 선정 올해 가장 영향력 있는 100인에까지 선정된 배우!
수많은 영화의 주연과 조연 그리고 애니메이션의 성우로 때론 단역으로 출연해 인상 깊은 모습을 선보인 영국 출신 레전드 배우 게리 올드만!
최근 미국의 연예 매체 데드라인의 '디스럽터스 매거진'과 가진 독점 인터뷰를 통해 황동혁 감독이 또 다른 세 번째 차기작을 언급해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성스러운 거미'는 16명의 여성을 살해하며 자신의 범죄를 언론에 제보한 최악의 연쇄살인마인 일명 '거미'를 끝까지 추적하는 여성 저널리스트의 이야기를 다룬 실화 스릴러.
한층 확장된 세계관과 스펙터클한 볼거리로 무장하고 돌아온 <마녀 2>의 티저 예고편이 공개 되었고 개봉을 기다리고 있다.
거장 마틴 스코세이지 감독의 2013년 영화 <더 울프 오브 월스트리트>에서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매튜 맥커너히, 조나 힐과 출연해 할리우드에서 주목받기 시작한 그녀! 마고 로비!
2022년 제75회 칸 영화제에는 한국 영화 2개의 작품이 경쟁 부문에 올랐었다. 한국 영화계의 거장 박찬욱 감독이 연출한 <헤어질 결심>, 일본 영화계의 거장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첫 한국 영화 <브로커>다.
<해리 포터와 죽음의 성물 - 2부>까지 8편의 작품이 마무리된 후 <해리 포터> 이야기의 프리퀄인 <신비한 동물사전> 시리즈에는 J.K. 롤링이 직접 각본에 참여한다. <해리 포터> 프랜차이즈 만큼의 성공에는 도달하지 못하고 있지만 여전히 그녀의 팬들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
흥미로운 여담으로 가수 시절 예명이자, 활동명인 NS 윤지의 'NS'는 유명 철학자 도올 김용옥 교수가 지어준 이름이었다고 한다. 예명을 지을때 김용옥 교수에게 부탁을 드렸는데, 김용옥은 '새혼(New Spirit/Soul)'이라는 예명을 지어주었다고 한다.
'극한직업' 으로 1,600만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은 국가대표 스토리텔러 이병헌 감독의 신작이자 충무로 대세 배우 박서준X이지은의 역대급 만남으로 화제를 모은 영화 '드림'(가제)이 한국과 헝가리를 오갔던 여정을 끝내고 4월 13일 크랭크업했다.
연 배우 톰 크루즈은 1992년 작품 <파 앤드 어웨이>로 칸 영화제 레드 카펫을 밟은 이후 무려 30년 만에 방문이다. 오랜만의 역사적인 방문을 그냥 지나칠 수 없었던 주최 측은 <탑건: 매버릭>의 시사회에 앞서 그동안 그가 출연한 영화들에 대한 약 10분짜리 헌정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화에서 주인공 주걸륜의 마음을 흔들며 그와 설레는 로맨스를 나누게 되는 주인공 류샤오위를 연기한 계륜미는 이 영화를 통해 국내 팬들에게 첫사랑 배우의 이미지를 각인시키게 된다.
데미안은 6월 6일 새벽 6시에 태어났다. 로버트 쏜은 같은 날 같은 시각 태어난 그의 아들이 죽었다는 소식을 듣고 그의 부인 캐서린이 모르게 하고 데미안을 데려와 친자식처럼 키운다.
[the_ad id="21726"] [the_ad id="217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