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준엽 아내 서희원
장란 “서희원 매일 마약”
서희원 단호하게 해명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출처 : 웨이보

대만 배우 서희원의 가족과 그녀의 전남편인 중국 사업가 왕소비 가족이 폭로 전쟁을 벌이고 있다.

가수 클론 출신 구준엽의 아내이자 대만 배우인 서희원이 전남편의 생활비 미지급에 대한 강제 집행을 신청했다.

21일 대만 매체에 따르면 서희원은 전남편인 왕소비를 이혼 합의 불이행 혐의로 타이베이 지방법원에 고소했다.

왕소비는 지난해 11월 서희원과 이혼 당시 생활비를 지급하기로 합의했으나, 올해 3월 서희원이 구준엽과 재혼하자 이를 중단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희원이 주장한 미지급금은 한화 약 2억 1,770만 원에 해당하는 약 500만 대만달러이며 법원은 생활비 지급 불이행의 증거가 명확해지면 왕소비의 자산 일부를 압류한다는 판결을 내렸다.

출처 : Instagram@hsushiyuan

왕소비는 서희원의 행동에 분노하며 폭로전을 시작했다.

왕소비는 자신의 SNS를 통해 “아이들 학비와 생활비를 모두 보냈다”라며 “난 더 이상 이 집의 전기세를 내고 싶지 않다”라고 언급했다.

또한 그는 “그들은 내가 내 아이들을 보는 걸 막을 권리가 없다”라고 분노하며 서희원 동생인 서희제의 불법적인 수면제 처방을 폭로하는 등 맹비난을 퍼부었다.

이에 서희원은 21일 오후 자신의 SNS에 법률대리인을 통한 공개서한을 게재하며 장문의 입장문을 게재했다.

서희원은 “왕소비는 처음부터 지금까지 나에게 상처를 준 적이 없다. 그의 부모도 정말 존경한다”라고 밝히며 “나는 그와 협의 하에 이별했다. 우리는 늘 공동 양육이다. 아이들도 왕소비를 만나고 싶어 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그녀는 “대중에게 부정적인 에너지를 안겨드려 대단히 죄송하다”라며 사과하고 “아이들을 위해 분쟁을 멈춰달라”라고 부탁하며 왕소비의 안녕과 사업의 번창을 기원하는 말로 글을 마무리 지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그러나 왕소비의 모친이자 서희원의 전 시모인 사업가 장란은 이를 반박하는 성명을 냈다.

서희원의 전 시어머니인 사업가 장란은 22일 웨이보를 통해 “서희원이 중국에서 이혼 절차를 다 마무리하지 않고 구준엽과 결혼했다. 서희원은 일찌감치 구준엽과 결혼하기를 원했다”라고 주장했다.

그는 이어 자신의 SNS 라이브를 켜고 자신이 서희원의 모친에게 보낸 음성메시지를 공개했다.

앞서 서희원 모친은 대만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장란에게 음성메시지로 30분이 넘는 욕설을 들었다고 폭로한 바가 있다. 이에 장란이 자신이 보낸 메시지 내용을 직접 라이브를 통해 공개한 것이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장란이 공개한 음성 메시지의 내용은 충격적이다.

음성 메시지에서 장란은 “내가 당신들 폭로하게 하지 말아라. 매일 마약을 한 거, 나 증인도 있다. 법정에 끌려가 혈액검사 받게 할 수도 있다. 그렇게 되면 그날로 다 끝이야. 너희 가족 다 끝나는 거다”라고 말한다.

이어 서희원 모친을 향해 “당신 딸이 남은 인생을 어떻게 보내게 할지 잘 생각하라. 딸을 망칠 수는 없지 않냐”라며 “배가 고프지도 않으면서 체면 구기지 말아라. 우리 아들이 피땀 흘려 얻어준 집에 살면서, 인간성이라는 게 있나? 양심이 있나? 인간성이 반이라도 있으면 이렇게까지 하지는 않을 거다. 정말 이기적이다”라고 말했다.

또한 그녀는 “만약 당신이 나처럼 조금이라도 일찍 둘을 좋게 설득했으면 오늘 같은 결과는 없었을 거다. 당신 딸을 어떻게 만든 거냐, 어떻게 병들게 한 거냐, 어떻게 마약을 하게 한 거냐. 어떻게 조금의 인간성도 없냐”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장란은 “모든 증인을 찾아내겠다. 약 사는 것부터 하는 것까지 이사한 것부터, 당신들이 연출한 것까지. 당신들이 언제 연락하는지 보겠다. 내가 다 갖고 있다. 날 건드리지 마라. 나 건드리지 말라고 경고했다”라고 강조했다.

출처 : 온라인 커뮤니티

“매일 마약을 했다”라는 전 시어머니의 주장에 서희원이 해명에 나섰다.

서희원이 전 남편 왕소비의 어머니 장란이 “서희원이 매일 마약을 했다. 증인도 있다”라고 주장한 사생활 폭로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서희원은 23일 “저와 제 동생은 마약을 못 한다. 왜냐하면 저는 심장이 좋지 않기 때문이다”라며 마약 논란을 해명했다.

이어 그녀는 “그리고 제 동생은 보통 일주일에 4일을 일하며 시부모와 아이와 함께 살고 있어 마약을 할 수 있는 상황이 안 된다. 또 저는 마약에 관심이 없고 대만은 어떤 마약도 허용하지 않고 있다. 우리는 법을 잘 준수하고 있다”라며 장란의 주장을 차분히 반박했다.

출처 :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
출처 : 보그

가족 폭로전을 이어가며 진흙탕 싸움을 벌이게 된 서희원과 왕소비는 지난 2011년 만난 지 49일 만에 초고속 결혼을 해 화제를 모았었다.

서희원의 전남편 왕소비는 ‘베이징 재계 F4’로 꼽히는 중국 요식업계 재벌 2세로 세계적인 프랜차이즈 차오장난과 S호텔의 후계자이다.

두 사람은 10년 동안 결혼 생활을 유지하며 8세 딸과 6세 아들을 두었으나 지난해 11월 이혼 소식을 전했다. 두 사람의 이혼 사유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으나 일각에서는 왕소비의 불륜과 가정 폭력 때문이라는 의혹이 제기되며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그러나 서희원의 모친은 딸의 가정폭력 피해 의혹을 부인했고, 왕소비 역시 “불륜설은 사실무근이다.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불륜 의혹을 부인했다. 결국 두 사람의 이혼은 중국과 대만 사이의 이념적 갈등으로 감정의 골이 깊어져 갈라선 것으로 정리되며 마무리되었다.

이후 서희원은 이혼 3개월 만인 지난 2월 1998년 만나 1년간 뜨겁게 열애했던 구준엽과 연락이 닿아 혼인신고를 하고 부부가 됐다.

구준엽은 현재 한국과 대만을 오가며 서희원과 결혼 생활 중이며 지난 6월에는 tvN ‘유 퀴즈 온 더 블럭’에 출연해 서희원과의 첫 만남부터 이별, 20년 만의 재회부터 결혼까지 공개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랭킹 뉴스

실시간 급상승 뉴스 베스트 클릭

금주 BEST 인기글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