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 인사를 건네던 게 엊그제 같은데 어느새 5월, 가정의 달입니다. 부모님들은 잔뜩 신이 난 아이들의 기대에 맞추기 위해 벌써부터 골머리를 앓습니다. 특히 코로나 때문에 나들이는커녕 영화관 가는 것도 수월하지 않아 부담은 두 배가 되었죠. 오늘은 그런 지친 어른들을 위해 아이들과 함께 즐겁게 볼 수 있는 웰메이드 가족 영화에 대해 알아보고자 합니다.

로튼토마토 100%
<패딩턴>

<패딩턴>

영화 <패딩턴>은 세상에서 가장 순수하고 사랑스러운 곰 ‘패딩턴’과 ‘브라운 가족’의 이야기를 다룬 작품입니다. 페루의 깊은 숲에 살던 곰 ‘페딩턴’은 자신이 살던 숲에 지진이 나자 런던으로 떠나게 됩니다. 그 과정에서 홀로 남은 자신을 거둬준 브라운 가족과 함께 살게 되죠. 패딩턴은 어떤 상황에서도 좌절하지 않고 꿋꿋하게, 밝게 살아가며 주변 사람들을 행복하게 해줍니다.

<패딩턴 2>

<패딩턴>은 2015년 개봉되자마자 아름다운 연출과 사랑스럽고 따뜻한 메시지에 어린이들의 마음은 물론 어른들의 마음까지 사로잡았습니다. 2017년에는 후속작 <패딩턴 2>로 ‘로튼토마토’ 신선도 100%를 차지하며 걸작의 자리에 올랐습니다. 캐스팅 또한 화려하기 그지없는데요. 영국의 국민 배우 샐리 호킨스, 벤 위쇼 주연에 악역으로는 니콜 키드먼과 휴 그랜트가 각각 출연했었죠.

신랄한 블랙코미디 수작
<마틸다>

<마틸다>

세계적인 작가 로얄드 달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영화 <마틸다>는 개봉된 지 25년이 된 지금 봐도 전혀 어색하지 않을 정도로 잘 만들어진 수작입니다. 똑똑한 아이가 멍청한 어른들에게 복수한다는 스토리는 여태까지 많은 작품에서 다뤄졌지만 <마틸다>만큼 재밌는 영화는 드물죠. 주인공 ‘마틸다’는 천재이자 초능력을 가진 아이입니다. 하지만 마틸다의 부모님은 사기 행각만 일삼고 마틸다를 구박하는 못된 부모죠. 진정 마틸다를 위하고 알아봐 주는 사람은 학교 선생님인 제니퍼밖에 없습니다.

<마틸다>

마틸다는 아이들을 학대하는 트런치불 선생님을 내쫓고 가족에게서 벗어나 행복한 삶을 살게 됩니다. <마틸다>는 어린이를 얕보고 무시하는 어른들에게 통쾌한 한 방을 선물하는 영화인데요. 동시에 어른들에게는 약간의 뜨끔함과 함께 어린 시절의 향수와 유쾌함을 전하는 작품으로 평단과 관객의 호평을 받은 작품입니다.

영웅 만화가 지겹다면
<슈퍼 배드>

<슈퍼 배드>

어린이 영화라면 빠질 수 없는 게 영웅, 히어로입니다. 아이들에게는 최고의 소재이지만 사실 어른들에게는 식상할 수도 있죠. 그렇다면 영화 <슈퍼 배드> 시리즈는 어떠신가요? <슈퍼배드>는 최고의 악당 ‘그루’와 그의 추종자인 미니언들이 펼치는 이야기입니다. 특히 1편은 악당 ‘그루’가 좋은 아버지로 성장하는 가족애를 그려 온 가족이 즐기며 보기에 손색이 없죠.

<슈퍼 배드 2>

<슈퍼 배드 3>

<슈퍼 배드>는 큰 인기를 끌며 3편까지 제작되었고, 영화의 귀여움을 담당하는 미니언즈만을 다룬 스핀오프 영화 <미니언즈>가 개봉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끈 시리즈입니다. 특히 미니언즈는 주인공 그루나 그루의 세 딸 마고, 에디스, 아그네스보다 더 사랑받아 캐릭터 상품이 대거 등장하기도 했죠.

팝송 매니아라면
<씽>

<씽>

가족 영화로 은근슬쩍 사심을 채우고 싶다면 영화 <씽>이 딱입니다. 깜찍하고 사랑스러운 동물 캐릭터들은 아이들의 눈을 사로잡고 비틀즈부터 샘 스미스까지, 30곡이 넘는 삽입곡은 어른들의 귀를 사로잡죠. 캐스팅도 화려하기 그지없는데요. 매튜 맥커너히, 리즈 위더스푼, 스칼렛 요한슨, 태런 애저튼, 새스 맥팔레인까지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성우를 맡았죠.

<씽>

<씽>은 노래 오디션에 참가한 다양한 동물들의 이야기입니다. 주부, 범죄자 가족에게서 벗어나고 싶은 소년, 락스타를 꿈꾸는 락커 지망생 등 다양한 이야기를 가진 동물들이 각자의 이야기를 풀어내며 영화는 진행됩니다. <씽>은 우리나라에서는 100만 관객을 동원했고, 전 세계적으로는 1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낸 히트작입니다. 그 인기에 힘입어 올해는 <씽 2>가 개봉 예정인데요. 5년 만에 돌아온 후속작인 만큼 더욱 풍성한 볼거리, 들을 거리가 들어가 있으리라 기대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