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로 데뷔한 후 올해 초 화제의 드라마 에서 스타덤에 오른 배우죠. 감독은 한소희가 비현실적으로 예뻐서 여다경 역으로 캐스팅했다고 밝혔는데요. 미팅 자리에서 절대적으로 예쁜 느낌을 받았는데 본인만 그런
드라마 속 커플들의 달달하고 절절한 사랑 때문에 때로는 울고 웃습니다. 시청자들을 가슴 설레게 하는 멜로도 좋지만, 불륜 역시 드라마 속 빼놓을 수 없는 단골 소재인데요. 너무 역할을 잘 소화해낸 나머지 캐릭터를 연기한 배우들까지 욕을 먹는 경우가 많죠
일본의 여배우 카라타 에리카는 한국과 일본을 오가며 청순하고 예쁜 외모로 큰 인기를 얻었죠. 그녀의 인기만큼이나 얼마 전 터진 불륜설도 큰 관심을 모았습니다. 한류의 열풍으로 한국의 작품들과, 연예인들이 일본에서 큰 사랑을 받는 만큼,
작품 속 키스신은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는 달달한 요소 중 하나입니다. <오 나의 귀신님> 박보영, 조정석의 버드 키스, 영화 <김종욱 찾기> 공유 이수정 키스신 등 시청자들을 두근거리게 만든 화제의 장면은 아직까지 회자되는데요. 하지만 키스신을 함께 촬영하는 상대 배우에게 비난을 받은...
송지효는 드라마 '주몽'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받았습니다. 현재는 예능에서 맹활약하고 있죠. 한편 김정훈은 이인자로 호시탐탐 주지훈의 자리를 노렸는데요. 중국과 일본으로 진출해 글로벌 스타로 발돋움했으나 음주운전과 여자친구 문제로 물의를 낳았습니다.
많은 업무량보다도 힘든 부분이 있다면 바로 인간관계가 아닐까 생각이 드는데요. 사회생활을 하는 사람이라면 다들 이 부분에 대해서는 공감하실 것 같습니다. 이를 제대로 유지하지 못한다면 일 때문이라도 매일같이 마주쳐야 하는 일상이 굉장히 피곤해지기 일쑤죠. 영화 속 작품 속 케미를 위해서 필요한 배우들의 화합...
허나 영화계에서는 여전히 ‘믿고 보는 배우’로 불리는 그는 지난 4일 개봉한 영화 로 다시 극장가를 찾았는데요. 새로운 캐릭터인 천재 도굴꾼 강동구 역을 맡아 또 한 번의 연기 변신이 기대되고 있죠. 다양한 캐릭터를 선보였던 그가 보여줄 앞으로의
아역 배우로 활동하며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았던 배우들이 성인이 된 후에는 어떤 모습으로 변했을까요. 10살도 채 안 되던 나이에 영화에 캐스팅되어 전 세계 사람들에게 귀여움을 한 몸에 받은 이들이야말로 할리우드 대스타라고 할 수 있을 것 같은데요. 어떤 배우는 성공적인 아역 활동을...
최근 tvN에서 '도깨비'를 제치고 시청률 신기록을 달성한 드라마가 있죠. 바로 현빈, 손예진 주연의 ‘사랑의 불시착’입니다. 두 사람은 이전에 함께한 작품 후에 열애설이 나기도 했는데요.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서 그 이상의 캐미를 선보였죠.
EL 제임스는 하루아침에 베스트셀러 작가가 됐습니다. 그녀가 다른 삶을 살 수 있게 해준 작품은 바로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인데요. 소설은 133주 연속 뉴욕 타임스 베스트셀러 1위를 차지할 정도로 인기를 끌었습니다.
드라마와 영화 속에는 젊고 풋풋한 배우들의 활약이 돋보입니다. 혈기왕성한 배우들의 활약도 좋지만, 어느덧 중년이 된 스타들의 활약도 빼놓을 수 없죠. 이들 역시 한때는 청춘스타이자 톱스타로 주목받던 배우들이었는데요.
배우가 되기 전 사실상 '엄친딸'의 표본이었다. 국악 전공으로 가야금, 장구와 같은 국악기와 전통 무용에 특기를 보였으며, 4개국어(영어, 프랑스, 중국어, 일본어)에도 능한 재주꾼이었다. YG에서 가수 준비까지 할 정도로 다재다능한 그녀는 2006년..
예능 ‘바퀴 달린 집’에서 신선한 캐릭터로 주목받은 배우가 있죠. ‘독립영화계의 정우성’이라 불리던 이 배우는 최근 상업영화와 드라마에서도 강렬한 연기로 대중들을 사로잡고 있는데요. 매력적인 배우 엄태구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보도록 할까요?
배우 백현진의 반전이력이 드러나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백현진의 본업은 사실 작가이자 밴드의 보컬이다. 그는 과거 어여부 밴드의 보컬이었으며 여러 작품도 냈던 작가 출신이다. 여기에 연기까지 완벽한 백현진은 현재 신스틸러로 활약 중에 있다.
올 초 ‘사랑의 불시착’을 성공적으로 마친 손예진을 비롯해 전지현, 송혜교 등 영화와 드라마에서 톱스타들의 꾸준한 활약이 돋보입니다. 이들은 어린 나이에 데뷔해 톱스타 자리에 오른 이후에도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데요.
많은 할리우드 배우들이 한국 영화를 찍고 싶어 한다는 사실이 전해져 국내 관객들은 환영하고 있죠. 국내 배우들만큼이나 다수의 국내 팬들을 보유하고 있는 할리우드 대스타들이 점차 국내 영화에도 많이 출연하고 있는데요.
만붕은 2019년에 방영된 ‘외성여생시소칠’에서도 주인공으로 등장했는데요. 지구에 머물게 된 외계인 채소칠 역을 연기하며 귀여운 매력을 발산하기도 했습니다. 올해도 촬영을 완료한 드라마가 두 편이나 더 있다고 하는데요.
발연기 논란에 시달리던 이연희는 바로 다음해인 2013년 드라마 <미스코리아>에서는 크게 향상된 연기력으로 호평을 받았습니다. 이연희는 왕년의 퀸카에서 미스코리아 대회를 준비하는 오지영 역을 맡아 톡톡 튀는 매력을 선보여 팬들의 마음을 기쁘게 했습니다.
장난삼아 잡지 모델 선발 대회에 응모했다가 대상으로 뽑혀 지금의 ‘실물 깡패’가 된 여배우가 있다. 실제로 많은 연예인들이 그녀를 이상형으로 뽑기도 했는데, 미모의 주인공은 누구일지 함께 알아보자.
브래드 피트의 리즈 시절을 모아 보았습니다. 젊은 날의 브래드 피트는 꽃미모의 진수를 보여 주고 있는데요. 2000년대 후반부터는 배우로서의 활동과 더불어 영화 제작자로서도 맹활약하며 진정한 영화 사랑을 실천하고 있습니다.